광고
광고
오피니언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평택촌놈의 종목분석] 삼성전자(005930)
정오영 (주)평택촌놈 대표
 
화성신문 기사입력 :  2019/03/11 [17:32]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정오영 (주)평택촌놈 대표     ©화성신문

코스피 지수가 다시 좋지 못한 흐름을 보이고 있고, 코스닥도 주춤하는 모습이다. 코스피 지수의 경우, 단기 고점에서 점점 멀어지는 모습이라서 상황에 따라서는 다시 크게 하락할 가능성도 충분하다. 다만, 아직 반등한 고점에서 크게 멀어진 상태는 아 니기 때문에 확인이 필요한 것도 사실이다. 어쨌든 지수가 강세를 보이던 상황을 멈춘 것은 사실이다. 따라서 시장에 대한 자세한 관찰이 필요한 구간으로 보인다. 투자자들은 지수의 흐름이 중요한 구간에 왔을 때 관찰하는 여러 가지 지표들이 있을 것이다.

 

다만 코스피 지수는 전 세계적으로 유례를 찾아 보기 힘들게 특정 종목의 비중이 크다 보니 그 종목에 대한 관심을 가질 수밖에 없다. 그래서 오늘은 현 시점에서 중요하게 지켜볼 수밖에 없는 삼성전자에 대해 알아볼까 한다. 

 

삼성전자의 시작은 1969년 삼성전자공업이 설립되면서 부터다. 초기에는 당연하게도 백색가전 위주의 사업을 진행했고, 꾸준히 성장했다. 1974년에는 한국반도체를 인수했는데, 현재의 삼성을 만든 중요한 사건이라고 할 수 있다. 1980년에는 삼성반도체와 합병했고, 삼성전자라는 상호는 1984년부터 사용하기 시작했다.

 

이후 흐름은 우리가 잘 아는 대로의 모습이다. 백색가전에서의 꾸준한 성장으로 글로벌 1위 자리를 다투는 위치에 왔고, 반도체 분야 글로벌 1위 기업이 됐다. 대한민국이라는 작은 나라에서 정말 엄청난 기업이 탄생했다고 볼 수 있다. 이는 이건희 회장의 엄청난 노력도 있었지만 그룹 차원의 지원도 엄청났기에 이룰 수 있었던 모습이다. 어쨌든 꾸준한 성장세를 보인 끝에 지금의 위치에 왔다. 스마트폰으로 엄청난 흐름을 보였고, 반도체로 꽃을 피우는 모습이다. 그리고 지금의 좋은 흐름은 당분간 이어질 가능성이 매우 크다.

 

다만 기존의 성장세를 이어가기는 힘이 드는 것도 사실이다. 반도체에서의 폭발적 성장세가 어려운 면이 있기 때문이다. 따라서 당분간은 지금의 좋은 흐름을 이어가는 정도의 모습이 예상된다. 주가의 흐름은 최근에 강한 반등세를 보였었는데 역시, 추세 적으로 이어가기는 어렵다는 생각이다. 따라서 단기 반등은 충분히 나왔고 다시 흐름이 꺾일 가능성이 크다는 생각이다. 다만, 어떤 흐름이 나오든지, 지수에 막대한 영향을 주기 때문에 꾸준히 관찰할 필요가 있는 종목이다. 어쨌든 강세가 꺾이는 흐름을 보이기 때문에 시장과 연계해서 잘 관찰하면서 대응하자는 생각이다.

 

(www.502.co.kr 한글주소 : 평택촌놈, 502in@naver.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화성신문
 
화성 지열발전소 반대한다 포항보다 피해가 엄철 클것이다 19/03/22 [20:16] 수정 삭제  
  화성 지열발전소 반대한다 포항보다 피해가 엄철 클것이다 화성 지열발전소 하면 안 된다 포항보다 피해가 엄청 클것이다 반도체 공장도 암창 피해보고 나라 경제도 피해가 매우 클것이다 서양도 포기하는 지열 발전소 바보 같은 짓은 그만하기 바란다 여러분 종교도 개판이다 인터넷 다음 네이버 구글 검색창에서 성범죄 1위목사 검색필독 종교 개판이다 검색필독 정신차리기 바랍니다 ..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인기기사목록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