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 정치·자치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화성시, 지자체 남북 교류협력 선봉장 된다”
(사)남북경제문화협력재단과 업무협약 체결
 
서민규 기자 기사입력 :  2020/07/30 [11:03]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임종석 이사장(좌측)과 서철모 시장이 업무협약을 체결한 후 기념촬영하고 있다     © 화성신문

  

 

화성시가 지난 29()남북경제문화협력재단과 새롭고 지속가능한 남북협력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남북 도시 간 교류협력의 기틀을 마련했다.

 

협약은 지난해 개정된 인도적 대북지원사업 및 협력사업 처리에 관한 규정에 따라 지자체가 민간단체를 통하지 않고도 직접 대북지원사업을 추진할 수 있게 되면서, 전국의 30여개 지자체들과 공동협력사업을 추진하고자 마련됐다.

 

협약에 따라 시는 앞으로 북측 도시와 자매결연을 맺고 긴급구호 등 인도적 대북지원 합작 및 투자 등 경제활동 문화교류 등 다양한 협력사업을 추진하게 된다.

 

여기에 경문협은 자문과 함께 남북도시 간 신뢰성 있는 교두보 역할을 담당할 예정이다.

 

임종석 남북경제문화협력재단 이사장은 사실상 남북한 교류가 중단된 현 상황에서 가장 기초적이면서 생활적인 협력을 우리 민족 스스로 시작하려는 것이라며 작은 물방울이 모여 강물을 이루 듯 작은 힘이 모여 규모 있는 협력사업을 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서철모 화성시장은 첫 번째 협약도시로서 남북 도시 간 협력사업의 선봉장 역할을 톡톡히 해내겠다화성시의 자원을 활용한 다양한 협력사업으로 남북 공동번영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시청 대회의실에서 열린 이날 협약식에는 재단 이사장인 임종석 대통령외교안보특별보좌관과 이사를 맡고 있는 서철모 화성시장 등 20여 명이 참석해 협약서 서명과 기념 퍼포먼스로 통일모금 온도탑 제막행사 등이 진행됐다.

서민규 기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화성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인기기사목록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