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뷰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인터뷰] “화성시 대표 ‘탄요축제’로 놀러오세요”
제4회 동탄2동 탄요축제 개최하는 동탄2동 주민자치위원장 김 진 영
 
서민규 기자 기사입력 :  2017/09/06 [10:28]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동탄2동 주민자치위원장 김진영     © 화성신문

숯부작만들기 등 다채로운 체험부스 마련

 

수익금으로 불우이웃돕기 앞장 ‘의미 더해’

 

동탄신도시의 역사를 이해하고 과거와 현재를 이어주는 매개체인 ‘탄요축제’가 어느덧 4회째를 맞았다. 

 

명실상부한 지역대표축제로 자리매김 한 올해 탄요축제는 오는 9일 오전 11시부터 오후 8시까지 동탄2동 주민센터 옆 목리초부지에서 개최된다. 

 

동탄 택지개발사업을 계기로 발굴된 탄요 유적지의 숯가마는 제철, 제련의 연료로 쓰이는 백탄이 생산된 당시의 생산관계를 알 수 있는 중요한 유물. 국내 최고의 신도시로 명성을 높여가는 동탄신도시의 역사적 의의를 조명하고 지역주민들의 한마음 대잔치를 마련한 김진영 동탄2동 주민자치위원장을 만나봤다.  - 편집자 주- 

 

 

“순수 주민의 힘만으로 화성시의 대표적인 지역축제로 성장한 탄요축제야 말로 지방자치시대의 주민자치센터의 무한한 가능성을 보여주는 성과다”

 

올해로 4회를 맞이한 탄요축제를 처음부터 이끌고 있는 김진영 동탄2동 주민자치위원장과 자치위원들은 어떠한 행정적 지원도 없이 순수한 주민의 힘으로 지역밀착형 축제를 성장시켰다는점에서 가장 큰 자부심을 느끼고 있다. 

 

탄요축제는 축제에 대한 기획에서부터, 행사 진행에 이르기까지 전 과정을 외부의 도움없이 주민자치위원들과 주민들의 힘으로 진행한다. 주민자치위원회는 워크숍을 통해 축제에 대한 아이디어를 끊임없이 배출하고 각 분과별로 주민들의 참여를 이끌어낼 수 있는 다양 한방안들을 마련했다. 이 결과 해를 더해갈수록 축제는 더욱 풍성해지고 주민들의 만족도도 함께 높아지고 있다. 

 

올해의 경우 주민참여가 더욱 확대됐다. 8주간에 걸친 교육을 통해 탄요축제를 이끌어갈 숯부작교육강사 30명을 추가로 양성하고 진천 숯마실 축제 등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화성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인기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