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소설 통해 농촌 근대모습 조명’
화성문화원, 이문구 문학특강 19일 개강
 
윤현민 기자 기사입력 :  2017/10/11 [09:36]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화성문화원은 오는 19일부터 이문구 문학특강을 진행한다고 10일 밝혔다.

 

강의는 ‘이문구가 바라본 우리동네 화성’을 주제로 문학강의와 학술대회로 이뤄졌다.

 

이문구 작가는 한국 농촌문제를 다룬 관촌수필, 우리동네 등 작품으로 유명하다.

 

그는 30대 중반 당시 화성군 향남면으로 이사 오면서 화성시와 첫 인연을 맺었다.

 

이후 자택에서 월 1~2회 ‘마을방’ 모임을 열어 청년들과 다양한 이야기를 나눴다.

 

대화에서 나눈 얘기들은 소설 ‘우리동네’의 모티브가 돼 후세 주목을 받기도 했다.

 

문화원 관계자는 “농촌소설의 대표작가인 이문구 선생의 소설은 어떠한 보고서보다 농촌의 모습을 진실되게 보여주고 있다”며 “‘우리동네’를 통해 70~80년대 발안 주민들의 삶을 엿보고 도시화 과정에서 생기는 갈등과 그것을 해결해 나가는 공동체의 교훈을 얻는 좋은 시간이 될 것”이라고 했다.

 

한편 참가신청은 전화(031-353-6330)로 접수하며, 강의는 오는 12월 7일까지 매주 목요일 진행된다. /윤현민 기자 news@ih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화성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배너
배너
인기기사목록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