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뉴스 > 교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봉사로 연말연시 마무리하는 정남中
성녀루이제의 집 찾아 즐거운 시간 보내
 
서민규 기자 기사입력 :  2019/01/07 [09:37]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성녀루이제의 집을 찾아 어르신들과 즐거운 시간을 보낸 정남중 학생들이 함께 기념촬영하고 있다 © 화성신문

정남중학교(교장 송기태) 학생회, 교직원, 학부모가 연말 어려운 이웃을 찾아 봉사하며 한해를 마무리했다.

 

정남중 교육공동체는 지난 21일 성녀루이제의 집 양로원를 찾아 사물놀이 공연, 트로트 노래, 댄스공연, 편지낭독 등을 선보였다. 또 준비해간 간식과 떡, 귤 등을 나누어 먹으며 어르신들과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

 

이날 어르신들은 화성시 주최 전국 국악경연대회에서 대상을 탄 이루다사물놀이의 신명나는 공연에 박수를 치며 즐거워했다.

 

손수 준비한 반짝이 의상을 입고 트로트 무대를 선보인 박재성, 전승호 학생은 어르신들이 좋아해주실까 걱정했었는데 너무나도 반겨주시고 활짝 웃으시면서 박수도 쳐 주시고 노래를 따라 불러 주시니 너무 즐거운 무대가 됐다고 함박웃음을 지었다.

 

에이지 베스타댄스부는 그동안 갈고 닦은 춤 실력을 뽐내면서 손주같이 살갑게 할머님들에게 다가가서 마음을 나누며 화기애애한 분위기를 만들었다.

 

마지막 순서로 편지를 낭독한 김민서 학생은 편지를 준비하면서 마음이 잘 전달될지 우려 했는데 떨리는 마음으로 낭독을 할 때 눈을 마주쳐 주시면서 눈물을 훔치시는 할머니들을 보며 애틋한 마음에 눈물이 날 것 같아 마음이 뭉클했다고 소회를 밝혔다.

 

정남중 관계자는 이웃사랑 봉사활동으로 학생들의 따듯한 인성이 무럭무럭 자라고 행복한 배움터로 발전하도록 정남교육공동체가 함께 소통하고 협력하겠다고 다짐했다

서민규 기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화성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인기기사목록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