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화성 경찰·소방 24시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화성소방서, ‘위험현황판 부착’ 겨울철 특수시책 추진
 
서민규 기자 기사입력 :  2019/02/27 [18:21]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위험물 현황판 부착 예시 사진      © 화성신문

화성소방서(서장 장재구)는 겨울철 소방안전 특수시책 일환으로 관내 위험물 등 취급대상 40개소에 위험현황판을 부착했다.

 

지난해 9월 화성시 한공장에서 대형화재로 인해 막대한 재산피해가 발생했다. 큰 인명피해는 없었지만 공장 건물 내부에 다량의 위험물을 보관하고 있어 화재를 진압하는데 큰 어려움이 있었다. 만약 공장건물 내부에 위험물의 종류와 위치, 적재량 등 공장의 위험물 현황을 알 수 있었다면 화재초기에 더 효율적인 진압을 할 수 있었을 것으로 예측된다.

 

이와 같은 상황에서 이번 특수시책은 대형화재가 우려되는 유해화학물질·위험물·방사능 등 취급대상에 건물별(동별) 위험현황판을 부착해 유사시 효율적인 초기대응체계를 증대하고자 실시됐다.

 

건물별(동별)로 위험물질 현황판을 부착함으로써 위험물질 정보 파악이 용이해지고, 보유 위험물의 대응 소화방법 등을 화재 초기에 제공해 신속한 대응을 기대할 수 있게 됐다.

 

장재구 화성소방서장은 이번 시책을 통해 화재피해 및 인명피해 저감에 많은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라며 지속적인 시책을 발굴해 각종 재난으로부터 안전한 화성시 실현에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서민규 기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화성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인기기사목록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