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정치·자치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화성시, 3.1운동 100주년 순국선열 위한 추모제 개최
 
서민규 기자 기사입력 :  2019/04/11 [09:58]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화성시가 15일 제암리 3.1운동 순국유적지에서 추모제를 개최하고 일제에 의해 잔인하게 학살당한 29인의 순국선열의 넋을 기린다.

 

추모제에는 서철모 화성시장, 순국열사 후손, 세계평화연대도시 대표단, 시민 등 400여명이 참석하고, 이용선 청와대 시민사회수석이 문재인 대통령의 추모사를 대독한 후 청소년 시민대표 4인의 추모의 시 낭독, 예술인 김영임의 추모공연이 이어질 계획이다.

 

시는 이번 추모제에 앞서 지난 3월부터 매주 토요일마다 경기도와 서울 일대에서 제암·고주리 학살사건을 다룬 웹툰 상영과 태권도 플래시몹을 진행해왔으며, 전국 단위의 평화그림 공모전을 개최해 더 많은 시민들이 선열들의 정신을 기리는데 함께할 수 있도록 했다.

 

서철모 시장은 화성에서 쏘아 올린 독립의 염원은 참혹한 학살로 인해 멈춰진 듯했지만, 전 세계에 제암리의 비극이 알려지면서 독립운동의 당위성과 열망을 더욱 지피는 촉진제가 됐다이번 추모제를 통해 순국선열들의 거룩한 희생과 독립의 참의미를 되새기는 소중한 시간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서민규 기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화성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인기기사목록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