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 경기도청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화옹지구 ‘에코팜랜드’ 2022년 3월 개장
1186억 투자·미래형 농축산관광복합단지 구축
축산R%D·반려동물·승용마 단지 등 조성
 
서민규 기자 기사입력 :  2020/12/03 [09:30]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하늘에서 바라본 화옹방조제 및 화성호 인근 모습(사진제공 : 화성시)

     

 

축산업과 농업, 관광이 결합된 국내 최대 규모의 농축산관광복합단지 에코팜랜드가 오는 2022년 화성시 화옹간척지 일원에 문을 열 전망이다.

 

경기도는 3일 농촌의 지속가능한 신() 소득원 창출의 기반이 될 에코팜랜드 조성사업이 올해 11월부터 본격 착공에 들어갔다고 밝혔다.

 

에코팜랜드 조성은 경기도가 농가 소득원 및 관광자원 발굴과 일자리 창출, 도시민들의 쉼터 조성을 위해 화성시, 한국마사회, 수원화성오산축산업협동조합, 경기남부수협, 농우바이오 등 6개 기관이 손을 잡고 지난 2008년부터 추진해 온 사업이다.

 

그간 간척지 사업 지연 등으로 장기간 지연돼왔으나, 민선7기 이재명 지사 취임 이후 20199월 사업계획을 최종 확정 짓고 실시설계, ·허가 등을 본격적으로 추진함으로써 12년간의 표류 끝에 첫 삽을 뜰 수 있게 됐다.

 

이 사업에 따라 화성시 마도면 화옹간척지 제4공사구역 119부지에 연면적 39,239규모로 축산연구개발(R&D)단지, 승용마단지, 반려동물단지 등을 조성할 계획이다.

 

오는 20223월 준공을 목표로 국비 28억 원, 도비 1,158억 원 등 총 1,186억 원의 사업비를 투자해 공사를 추진하게 된다.

 

먼저 연면적 29,359규모의 축산연구개발(R&D)단지에는 한우개량과 재래가축 종보전 등 가축생산성 향상 연구를 전담하는 시설들이 들어선다.

 

승용마단지는 연면적 8,474부지에 승용마 사육시설, 승용마 조련센터, 재활승마센터 등이 조성될 예정이다.

 

반려동물단지는 연면적 1,406규모로 조성되며, 동물보호시설, 교육관, 운동장 등 유기견 및 유기묘의 교육·훈련과 보호·입양 등의 기능을 담당할 시설들이 만들어진다.

 

도는 에코팜랜드 조성사업이 완료되고 본격 운영에 들어가면, 2,360억 원 이상의 생산유발효과, 1,000명의 고용유발효과, 950억 원 이상의 부가가치유발효과 등을 거둘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도 관계자는 이 사업은 간척지 활용의 새로운 패러다임을 제시하고 농촌의 신 성장산업을 이끄는 미래형 농축산관광단지를 만드는데 목적을 뒀다오랜 노력 끝에 첫 삽을 뜨게 된 만큼, 준공까지 사업 추진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밝혔다.

서민규 기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화성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인기기사목록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