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 문화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버스정류장에서 만나는 화성3.1운동 만세길
화수리에 만세길 의미 담은 정류장 설치
 
서민규 기자 기사입력 :  2021/04/08 [11:18]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화성3.1운동 만세길을 시작하는 화수시에 설치된 새로운 버스정류장.  © 화성신문

 

 

31km에 달하는 화성3.1운동 만세길의 여정을 시작하는 우정읍 화수리 847-26번지에 새로운 버스정류장이 세워졌다.

 

화성시는 8일 화성3.1운동 만세길을 찾는 방문객들에게 새로운 랜드마크가 될 버스정류장을 선보인다고 밝혔다.

 

버스정류장은 벽돌을 쌓아 올린 두 개의 벽과 검은색 지붕의 여백 사이로 새어나오는 빛이 마치 만세를 하고 있는 모양새다. 기존에 표준화된 버스정류장을 대신해 화성3.1운동 만세길 방문자센터와 통일된 디자인으로 화성독립운동의 역사를 품은 만세길의 정체성을 한층 강화하겠다는 취지다.

 

특히 방문자센터와 유사한 재료와 디자인으로 방문객들에게 일관성 있는 메시지 전달에도 효과적일 전망이다.

 

신관식 화성시 문화유산과장은 방문객들에게 새로운 랜드마크이자 또 다른 관광명소가 될 것이라며 앞으로도 적극적인 콘텐츠 개발로 화성 독립운동의 역사를 널리 알리는데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서민규 기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화성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인기기사목록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