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 사회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반려견 통해 학교 밖 청소년 마음의 상처 치유
학교밖청소년지원센터-이웅종동물매개센터, 업무협약
 
김중근 기자 기사입력 :  2021/01/22 [17:55]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장재현 화성시학교밖청소년지원센터장(좌측)과 이유경 이웅종동물매개센터장이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있다.   © 화성신문

 

화성시학교밖청소년지원센터(센터장 장재현)와 이웅종동물매개센터(센터장 이유경)20일 학교 밖 청소년들이 건강한 사회구성원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공동체적 책임의식을 갖고 협력하기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웅종동물매개치료센터는 정신적·신체적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사회 취약 노인, 청소년, 아동이 반려견과의 활동을 통해 마음의 상처를 치유받고, 재활치료를 도와주는 동물매개활동과 동물매개심리치료를 펼치고 있다.

 

장재현 센터장은 지난 2019년도 센터 소속 34명의 청소년들이 이웅종동물매개센터에서 반려견을 통한 치유와 힐링을 체험했고 이에 대해 많은 긍정적인 피드백이 있었다면서 업무협약 체결을 통해 학교 밖 청소년들이 동물매개활동을 통해 생명을 존중하고 마음의 상처를 치유하는 활동을 지속할 수 있도록 함께 협력해 나가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화성시학교밖청소년지원센터 꿈드림은 청소년의 개인적 특성과 상황을 고려한 상담지원 교육지원 직업체험 및 취업지원 자립지원 등의 다양한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화성시에 거주하는 학교 밖 청소년(9~24)이라면 누구나 무료로 이용할 수 있다.

 

김중근 기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화성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인기기사목록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