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조수미, 3일 경기도문화의전당 콘서트
비발디 바야제트 등 오페라 명곡 선보여
 
윤현민 기자 기사입력 :  2017/11/01 [08:50]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세계적인 소프라노 조수미가 오는 3일 경기도문화의전당에서 콘서트를 연다.

 

이번 무대는 국제무대 데뷔 30주년을 맞아 팬들의 성원에 보답하기 위해 마련했다.

 

조수미는 동양인으론 처음으로 30세 이전에 밀라노 라 스칼라, 파리의 바스티유, 가르니에, 뉴욕 메트로폴리탄, 런던 코벤트 가든 등 세계 5대 오페라 극장 무대에 섰다.

 

이날 그는 비발디의 오페라 바야제트 중 ‘나는 멸시받는 아내라오’, 에바 델라쿠아의 명곡 ‘목가’, 비제의 오페라 카르멘 중 ‘아! 어머니께 말씀 드리지요’, 오펜바흐의 오페라 호프만의 노래 중 ‘인형의 노래’ 등을 들려줄 예정이다. 

 

특히 피아노 1대와 어우러져 그의 진면목을 감상할 수 있다는 게 주최 측 설명이다.  

 

연주는 유럽 등 주요 무대에서 함께 연주해 온 피아니스트 안드레이 비니쉔코가 맡는다.

 

티켓 예매는 관련 홈페이지(http://www.ggac.or.kr) 또는 인터파크를 통해 하면 된다. /윤현민 기자 news@ih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화성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배너
배너
배너
인기기사목록
배너
배너
배너
배너